박찬봉

경기도무형문화재 제42-1호 석장_조각 보유자
지정년월일 2005년 2월 7일

석장이란 석조물을 제작하는 장인으로, 주로 사찰이나 궁궐 등에 남아있는 불상, 석탑, 석교 등이 이들의 작품이라 할 수 있다. 삼국시대부터 오늘에 이르기까지 다양하고 다채로운 석조문화재가 전해지고 있어 우리나라의 석조물 제작기술이 상당한 수준에 이르렀음을 알 수 있다.


석공예의 재료는 물론 석재로, 전국적으로 가장 많이 분포되어 있는 화강암과 이 밖에도 납석과 청석, 대리석 등이 활용되고 있다. 전통적인 석장들은 망치, 정 등 수공구를 사용하여 돌이라는 단단한 물질에 생명력을 불어넣어 수준 높은 석조 문화를 탄생시키고 발전시켜왔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