경기도무형문화재 제34호 안성향당무
지정년월일 2000년 8월 21일

안성향당무는 서민적 정서와 나라의 안녕을 수건과 궁, 깃발 등을 사용하여 표현한 안성 지방의 전통 춤이다. 향당이라 불리던 악가무교습소에서 시작되었는데, 그 유래는 고려 공민왕 때 홍건적의 난을 평정한 후 승리한 기념으로 극적루 관기인 버들 애기의 후예들이 버들애기의 넋을 기리며 춤을 춘 것이라고 한다.


향당무는 서민의 애환과 삶을 표현한 춤과 화랑무로 구성되어 있다. 춤은 사물, 취타, 가야금, 단소, 태평소 등의 반주에 맞추어 추는데, 그 가운데 수건을 가지고 추는 홍애수건춤은 빨래, 길쌈, 출산, 바느질 등 여인들의 힘겨운 가사일을 수건을 통하여 상징적으로 표현하고 있다.


안성향당무는 보존회를 통해 봉황금란무를 비롯하여 태극진세무, 두산무령무, 화랑무 등 여러 종목의 춤이 보급되고 있다.